フィルムツーリズム

아름다운 자연을 타고나, 그리운 시절의 모습이 남아있는 마쓰야마 시는 다양한 영화와 티비 드라마 등의 촬영지로 낙점되어 왔습니다.
작품의 팬들은 영상에 등장한 장소에 찾아가 기념 촬영을 하는 등, 그 작품의 여운을 느끼고있습니다.
또한, 일본을 대표하는 [문호]인 나쓰메 소세키(natsume souseki)의 [봇짱(도련님)]을 필두로, 문학의 고장이기도 한 마쓰야마를 무대로 한 소설이 수없이 영상화되고 있습니다.
이외에도 영상화 된 많은 문학작품들이 있어, 문학작품또는 영상의 팬들이 마쓰야마로 찾아오고 있습니다.

나쓰메 소세키(natsume souseki)[봇짱]

나쓰메 소세키(natsume souseki)[봇짱]

나쓰메 소세키(natsume souseki)는 일본을 대표하는 [문호]로, 마쓰야마 시를 무대로 한 [봇짱]은 그의 대표작입니다. 작품이 발표된 것은 1906년이지만, 현재까지 몇 번씩이나 영화와 티비 드라마화 되었습니다. 티비 드라마에 등장한 도고 온천 본관과 시쥬 섬(sijyushima)은, 지금도 당시와 변함 없는 모습으로 남아있고, 성냥갑 같은 귀여운 열차도, [봇짱 열차]란 이름으로 부활. 평온한 시간이 흐르는 당시의 모습을 상기시켜 줍니다.

関連のスポット

  • 少爺列車
영화 [갈릴레오 한 여름의 방정식]

영화 [갈릴레오 한 여름의 방정식]

2013년 개봉한 영화 [한 여름의 방정식]은, 티비 드라마로 큰 인기를 끌었던 [갈릴레오 시리즈]를 영화화 한 작품. 그 첫머리를 장식하는 중요한 신에 등장한 것이 바로 이요(iyo)철도 타카하마(takahama)선의 타카하마(takahama)역 입니다. 목조의 풍취, 바다를 바라보는 로케이션. 영화 제작팀이 전국 1만개가 넘는 역 중, 이미지에 맞는 역으로서 찾아낸 역이기 때문에 [기적의 역]이라고도 불립니다.

쇼와(昭和) 초기에 건축 된 역은 일부에 당시의 아르누보 양식의 특징이 남아있고, 바다에 접한 역의 정면에는 부두와 가도교가 있으며, 바다 저 편의 고고시마(gogoshima)를 조망할 수 있습니다.

영화[도쿄 러브 스토리]

영화[도쿄 러브 스토리]

1991년 당시 큰 인기를 얻은 [도쿄 러브 스토리]는 일본의 트렌디 드라마 붐을 대표하는 획기적인 드라마중 하나. 그 마지막화에 등장한 곳이 바로 이요(iyo)철도 타카하마(takahama)선의 바이신지(baishinji)역 입니다. 작품 속에서 여주인공이 역 승차홈 울타리에 손수건을 매는 장면이 큰 인상을 남겼습니다. 그 울타리에는 촬영지였음을 가리키는 안내 표지판이 있어, 지금도 주인공을 따라 손수건을 남기고 가는 사람이 있습니다.